우발적 사고, 잘못된 선택…‘7년의 밤’ 티저 예고편

확대보기

▲ 영화 ‘7년의 밤’ 티저 예고편 한 장면.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정유정 작가의 베스트셀러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영화 ‘7년의 밤’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영화 ‘7년의 밤’은 우발적 사건으로 모든 걸 잃게 된 남자 ‘최현수’(류승룡)와 그로 인해 딸을 잃고 복수를 계획한 남자 ‘오영제’(장동건)의 끝나지 않은 현재를 그린 영화다.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아버지의 폭력을 피해 어두운 숲 속으로 도망치는 ‘세령’과 그를 뒤쫓는 ‘오영제’의 모습으로 시작한다. 그때 근처를 지나던 ‘최현수’가 우발적 사고를 내고, 두려움에 댐 아래로 시신을 던지면서 살인자가 된다.

사건 발생 후, 차가운 표정으로 호수를 지켜보던 ‘오영제’는 자신의 딸이 호수에서 주검으로 돌아오자 광기 어린 모습으로 돌변, 잔혹한 복수를 예고한다.

영화는 정유정 작가의 동명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광해, 왕의 된 남자’(2012년)의 추창민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여기에 서로 다른 색깔의 부성으로 맞붙는 류승룡과 장동건을 비롯해 송새벽, 고경표 등 연기파 배우들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극중 류승룡은 씻을 수 없는 죄책감과 절박한 부성애를 동시에 지닌 ‘현수’ 역을 맡았다. 장동건은 딸을 죽인 범인을 향해 복수를 꿈꾸는 ‘영제’ 역을 맡았다. 또 7년 전 사건의 모든 걸 지켜 본 현수의 후배 ‘승환’ 역은 송새벽이, 아버지의 실수에서 비롯된 치명적 사건으로 인해 삶이 송두리째 바뀐 현수의 아들 ‘서원’은 고경표가 맡았다.

영화는 오는 3월 28일 개봉 한다. 15세 관람가. 123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