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관광객 살해 용의자 천안 모텔서 숨진 채 발견

제주에서 발생한 여성관광객 살해 용의자인 한정민(32)씨가 숨진 채 발견됐다. 14일 제주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한씨는 이날 오후 3시 천안시 신부동 한 모텔 객실 욕실에서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모텔 주인이 퇴실 시간이 지났지만 투숙객이 나오지 않자 객실의 문을 따고 들어가 한씨의 시신을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한씨의 소지품 가운데 주민등록증으로 신원을 확인했다.

한씨는 지난 8일 제주의 한 게스트하우스에 투숙 중이던 여행객 이모(26)씨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씨는 경찰의 수사가 시작되자 10일 오후 8시 35분 항공기를 타고 제주를 떠났다. 경찰은 지난 13일 한씨를 공개 수배하고 전국 경찰과 공조수사를 벌여 왔다.

제주 황경근 기자 kkhwang@seoul.co.kr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