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2’ 이효리 이상순, 얼굴 바꿔보니 “이게 우리 딸?” 윤아도 ‘빵’

‘효리네2’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뒤바뀐 자신들의 얼굴을 보고 폭소했다.

확대보기

▲ ‘효리네2’ 이상순 이효리 윤아

11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2’에서는 아르바이트생 윤아가 서로 얼굴을 바꿔주는 포토 어플리케이션을 이용해 이효리 이상순 부부를 찍어주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윤아는 부부를 촬영한 뒤 혼자 큰 웃음을 터뜨리며 책상에 쓰러졌다. 부부 역시 윤아가 보여준 사진에 말을 잇지 못하고 웃기만 했다. 윤아는 눈물을 흘릴 정도로 웃었다.

이효리는 “아 너무 웃기다. 오빠는 내 머리하면 절대 안 되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 여자 진짜 깐깐하게 생겼다”며 “호락호락하지 않고 단호할 것 같다”고 추측했다.

사진을 보며 즐거워하던 이효리는 갑자기 “우리 이런 딸 나으면 어떡하지”라며 “이게 우리 큰 딸이라고 생각해봐”라고 걱정스럽게 말했다. 이상순은 “생활력 강할 것 같다. 어디서든 잘 살 것 같다”며 긍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효리네 민박2’는 매주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