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2’ 이효리 “박보검 이상형이 나라던데?” 모두가 놀란 첫 만남

‘효리네2’에 이효리와 박보검의 첫 만남이 살짝 등장했다.

확대보기

▲ ‘효리네 민박2’ 이효리 박보검

11일 방송된 JTBC ‘효리네 민박2’에서는 유도부 소녀들이 투숙객으로 함께 한 오픈 1일차 일상이 펼쳐졌다.


이날 손님들은 이효리와 차를 마시며 박보검 이야기를 꺼냈다. 유도소녀 중 한명이 박보검 팬이었던 것. 그는 “죽기 전에 박보검은 한번 보고 싶다”고 열혈팬임을 밝혔다.

이효리는 “나도 보검이는 안 만나봤다. 그런데 박보검이 무슨 인터뷰에서 이상형이 나라고 했다”고 말했고 소녀는 “그럴 리 없다”며 믿지 않았다. 이에 이효리는 바로 검색을 했고 박보검이 이상형으로 언급한 게 맞았다.

이후 박보검이 알바생으로 효리네 민박에 합류하는 영상이 공개됐다. 그가 민박집으로 걸어오자 이효리와 윤아는 믿지 못하는 얼굴로 그를 반겼다. 이후 박보검이 요리를 하는 모습과 피아노 치는 모습, 독서를 하는 모습 등이 공개되며 기대를 높였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