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학생에게 강제 입맞춤하는 볼리비아 교수

 1/9 

볼리비아의 한 명문대학 교수가 여학생을 성추행하는 모습이 폐쇄회로(CC)TV에 포착돼 파문을 일으켰다.


외신에 따르면, 사건은 최근 볼리비아 가브리엘 레네 모레노 국립 대학의 한 교실에서 일어났다.

CCTV에는 홀로 공부 중인 여학생에게 교수가 다가가 강제로 입맞춤하는 순간이 담겼다. 당황한 여학생이 애써 아무렇지 않은 듯 책을 들여다보자, 교수의 만행은 계속됐다. 교수는 지갑에서 돈을 꺼내 눈물을 훔치는 여학생에게 쥐여주기도 했다.

취업을 앞둔 여학생들은 교수들의 이런 추행에도 쉽게 거부 의사를 표현하지 못한다고 외신은 전했다.

해당 영상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퍼져 나가며 누리꾼들의 공분을 샀다. 누리꾼들은 “볼리비아 명문대학의 망신”이라며 교수의 해임과 처벌을 요구하고 있다.

영상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