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많이 보러 와주세요”… ‘메이즈러너3’ 주역 3인방 내한

 1/10 
배우 딜런 오브라이언(왼쪽부터). 토마스 생스터, 이기홍이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 크랜드 볼룸에서 열린 영화 ’메이즈 러너: 데스 큐어’(웨스 볼 감독)의 내한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메이즈 러너: 데스 큐어’는 인류의 운명이 걸린 ‘위키드’의 위험한 계획에 맞서기 위해 다시 미로로 들어간 토마스와 러너들의 마지막 생존 사투를 그린 작품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