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 여왕’ 김연아가 다른 빙상 종목에 도전한다면?

입력:01/10 13:57 수정:01/11 13:32

확대보기

▲ SK텔레콤


전 피겨 스케이팅 국가대표 김연아(27)가 스피드스케이팅에 도전했다.


최근 SK텔레콤은 스피드스케이팅, 컬링, 스켈레톤 등 다양한 빙상 종목에 도전하는 김연아의 모습을 담은 광고 영상을 공개했다.

김연아는 선수들의 도움을 받아 훈련을 받던 중 미끄러져 넘어지는가 하면 썰매를 놓치는 등 뜻밖에 허당기 많은 모습을 보여줘 웃음을 자아냈다.

김연아는 마지막 장면에서 “국가대표팀을 함께 응원해달라”고 손을 흔들며 이번 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했다.

영상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