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청춘은 속도가 아닌 방향이다

입력:12/20 14:18 수정:12/20 14:18

확대보기

“내 적성과 역량을 잘 모르겠다.”

취업을 앞둔 청년들의 가장 큰 고민은 내가 하고 싶은 일이 무엇이고, 어떤 일을 내가 잘할 수 있는지 잘 모르겠다는 것입니다.

진로를 탐색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기업들도 내놓고 있는데요. 현대기아차그룹은 견학 프로그램을, 파고다교육그룹은 ‘내일캠퍼스’라는 개별 멘토링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KT&G의 경우 ‘상상나침반캠프’라는 합숙 프로그램을 통해 취업 준비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남보다 빨리 가려고 하기보다 먼저 방향을 먼저 찾아보는 것은 어떨까요?

기획·제작 큐레이션팀 sns@seoul.co.kr
자료 제공: KT&G

확대보기

확대보기

확대보기

확대보기

확대보기

확대보기

확대보기

확대보기

확대보기

연예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