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훈 작가 22일 ‘송파 북콘서트’

입력:12/07 21:30 수정:12/07 22:26

올해 개봉한 영화 ‘남한산성’의 배경인 송파강 옛터와 삼전도비가 위치한 서울 송파구에서 김훈 작가의 북콘서트가 열린다. 원작 소설을 쓴 김 작가와의 만남을 통해 주민들이 자연스럽게 역사와 문학을 접하도록 한다는 취지다.

송파구는 오는 22일 오전 10시 구청 대강당에서 김 작가와 함께하는 ‘휴(休) 송파 북콘서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북콘서트는 ‘기차와 소나무’를 부른 가수 이규석의 정겨운 목소리로 문을 열 예정이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책을 읽고 여러 사람과 함께 소통하는 행위를 통해 더 깊은 사유와 깨달음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며 “책을 이용한 다양한 활동을 통해 폭넓은 독서환경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연예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