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이 미래다] 안랩, 모바일 백신, 사생활 보호도 ‘만점’

입력:12/07 18:24 수정:12/07 18:54

안랩의 무료 보안 솔루션인 ‘V3 모바일 시큐리티’의 누적 다운로드 수가 620만건을 돌파했다. 지난해 1월 출시된 뒤 매달 평균 27만여건씩 다운로드된 셈이다.

▲ 안랩의 무료 보안 솔루션인 ‘V3 모바일 시큐리티’의 스마트폰 작동 화면.
안랩 제공

모바일 기기의 운영체제(OS)나 애플리케이션(앱)의 보안 취약점을 공격해 개인정보 등을 탈취하는 모바일 해킹 사건이 이어지면서 시민들의 경각심이 반영된 결과로 풀이된다. V3 모바일 시큐리티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세계적인 보안제품 성능 평가기관(AV-TEST)의 모바일 백신 분야 테스트를 정기적으로 받고 있는 프로그램이기도 하다. 2013년부터 지금까지 총 29차례에 걸쳐 인증을 받았다. 특히 올해 테스트에서는 모두 만점을 기록했다.


강력한 악성코드 탐지 기능 외에도 인터넷 주소(URL) 및 문자메시지 검사 기능 등을 더해 보안성을 더 높였다. 백신이 구동될 때 스마트폰의 중앙처리장치(CPU) 및 배터리 소모량을 최소화했다.

이 밖에 개인 사진을 숨기는 ‘갤러리 숨김’, 특정 앱을 잠그는 ‘앱 잠금’, 현재 내 스마트폰 앱이 어떤 정보나 권한에 접근하는지를 확인하는 ‘개인정보보호도우미’, 인터넷 접속 기록을 삭제하는 ‘개인정보 클리너’ 등 다양한 사생활보호 기능을 제공한다.

이경주 기자 kdlrudwn@seoul.co.kr

연예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