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日 아나운서의 탄성 자아내는 볼륨감

입력:12/06 16:12 수정:12/06 16:12

 1/4 
일본 아나운서 이토 사야코가 화제다.

4일 국내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일본 아나운서의 몸매’라는 제목으로 이토 사야코의 사진이 담긴 글이 게재돼 큰 관심을 끌었다.

사진 속 아나운서 이토 사야코는 과감한 노출로 아찔한 몸매를 뽐내며 남심을 흔들고 있다.

1994년생인 이토 사야코는 아름다운 얼굴은 물론 166cm의 큰 키에 늘씬한 몸매를 갖고 있는 프리 아나운서다. 지난해 주간 플레이보이에 표지와 권두 그라비아를 장식하기도 했다.

사진=인터넷 커뮤니티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