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중 2m 무대서 추락한 칠레 가수

입력:12/04 14:59 수정:12/04 15:00

▲ NoMeImportaNada youtube
지난 1일 멕시코시티 아레나 멕시코에서 공연 중이던 칠레 팝가수 베토 쿠에바스(Beto Cuevas·50)가 2m 무대 위에서 추락한 순간.


칠레의 유명 가수가 무대에서 떨어지는 아찔한 사고가 발생했다.

2일(현지시간) 영국 더 선은 지난 1일 멕시코시티 아레나 멕시코에서 공연 중이던 칠레 팝가수 베토 쿠에바스(Beto Cuevas·50)가 2m 무대 위에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데이 제로’(Day Zero)란 제목의 노래를 부르던 베토는 머리 위로 박수를 치며 무대 끝으로 이동하던 중 뚫려있던 구멍으로 추락했으며 갈비뼈에 금이 가고 손가락 한 개가 골절되는 부상을 입었다.

하지만 그는 고통의 부상에도 불구 공연을 무사히 끝마치는 프로다운 모습을 선보였다.

콘서트 중 부상을 입었음에도 공연을 마친 가수는 베토 외에도 또 있다. 미국 하드록 밴드 푸 파이터스(Foo Fighters)의 보컬 데이브 그롤(Dave Grohl)은 2015년 6월 스웨덴에서 콘서트 중 다리가 부러지는 사고를 당했지만 공연을 무사히 마쳤다. 또한 2015년 2월 영국 런던에서 열린 ‘브릿 어워드 2015’에서 팝의 여왕 마돈나가 계단 아래로 떨어지는 사고를 당했지만 다시 일어나 무대를 이어가 화제가 된 바 있다.



한편 칠레 출신 싱어송라이터 베토 쿠에바스는 라틴 그레미 수상에 빛나는 록그룹 라 레이(La Ley)의 멤버로 오랫동안 활동했다. 또한 2008년 첫 번째 솔로 앨범 ‘Miedo Escenico’를 발표하면서 솔로 활동을 시작했으며 영화배우로도 활약하고 있다.

사진·영상= NoMeImportaNada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