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호스트 정윤정, 업계 최고 연봉 공개 “인센티브는 안 받아” 이유보니

입력:12/03 15:22 수정:12/03 15:22

배우 이승연이 절친 정윤정의 연봉을 공개했다.

▲ ‘카트쇼’ 쇼핑호스트 정윤정

2일 방송된 MBN ‘카트쇼’에는 배우 이승연과 쇼핑호스트 정윤정이 출연했다.


정윤정은 ‘홈쇼핑 완판녀’라는 별명을 가진 쇼핑호스트. 정윤정은 “완판녀에서 만판녀로 별명이 바뀌었다. 팔았다 하면 10,000개를 팔아서”라고 자랑했다.

서장훈은 정윤정에게 “많이 팔면 인센티브를 주냐”고 물었고 정윤정은 “나는 내가 좋아하는 물건만 잘 팔 자신이 있다. 만약 그러면 모든 물건을 돈 때문에 팔 것 같았다”며 “항상 연봉으로 받는다”고 말했다.

이에 MC들은 “연봉이 얼마냐”며 궁금해했고 이승연은 “너 한 40억 받지 않냐”며 정윤정의 연봉을 공개했다.

이수근은 정윤정이 녹화장에 슈퍼카를 타고 등장했다고 거들었고, 정윤정은 쿨하게 “(업계에서) 제일 많이 받는다”고 인정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서울En - 연예계 핫 뉴스

1/4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