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창훈, 네이마르·음바페와 맞대결? 15일 0시 PSG와 대결

입력:10/13 13:07 수정:10/13 13:07

두 차례 유럽 원정 평가전에서 축구대표팀 선수 가운데 거의 유일하게 활약한 권창훈(디종)이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PSG)와 맞대결을 펼칠지 주목된다.


디종은 15일 0시(한국시간) PSG와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 9라운드 대결을 벌인다. 스트라스부르와의 8라운드 경기에 교체 투입된 지 5분 만에 시즌 2호 골을 기록한 권창훈이 두 경기 연속 공격 포인트를 작성할지 관심을 모은다.

▲ SPOTV 제공

PSG는 개막 이후 7승1무로 디펜딩 챔피언 AS 모나코를 제치고 선두를 달리고 있다. 27골을 넣는 동안 5실점에 그쳤다. 네이마르와 함께 유럽의 여러 명문 클럽들이 눈독을 들여온 킬리안 음바페를 모나코에서 영입해 화제를 모았다.

디종의 전력은 객관적으로 PSG에 뒤진다. 8라운드를 치르는 동안 1승3무4패에 그쳐 리그 17위에 처져 있으며 득점보다 실점이 7점이나 많았다. 지난 시즌에도 17위를 기록해 겨우 강등 위기를 모면했다.

이런 상황에도 국내 팬들은 권창훈이 네이마르, 음바페 등 세계 최고의 선수들과 어깨를 겨룰 수 있다는 사실 하나만으로 이 경기에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시즌 초반 부상 때문에 두 경기밖에 나서지 못했는데도 두 골이나 터뜨린 권창훈이 PSG를 상대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궁금하다면 SPOTV+ 중계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임병선 선임기자 bsnim@seoul.co.kr

연예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