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프타임] 정해성 베트남 프로 감독 선임

확대보기

▲ 정해성 전 축구대표팀 수석코치

정해성(59) 전 축구대표팀 수석코치가 12일 베트남 프로리그 호앙아인 잘라이FC 총감독으로 선임됐다. 국가대표 여럿을 거느린 명문 클럽이다. 2002년 한·일 월드컵 때 거스 히딩크 감독을 보좌하는 코치로 4강 진출을 도왔던 정 감독은 지난 6월 울리 슈틸리케 전 감독과 함께 사퇴했다.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