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가을, 자치구 ‘3색 유혹’] 영화로 물드는 서대문

내일 ‘홍마을 밤놀이터’ 영화제… 오후 7시부터 ‘싱스트리트’ 상영

서울 서대문구가 동네 문화 만들기의 하나로 ‘홍마을 밤놀이터’라는 마을 영화제를 연다고 12일 밝혔다.


‘느긋한 가을밤 영화제‘란 부제가 달린 영화제는 14일 오후 7시부터 2시간 동안 홍은2동 홍남어린이공원에서 펼쳐진다. 이 행사는 홍제동, 홍은동 청년들이 동네 공간을 주민 소통의 장으로 만들겠다는 취지로 기획했으며 ‘청년도전 프로젝트’ 중 하나다. 앞서 지난 5월 서대문구는 청년들의 참신하고 역량 있는 아이디어로 지역사회를 변화시키기 위해 응모한 27개 사업 아이디어 중 8개를 청년도전 프로젝트로 선정한 바 있다.

지난해 개봉한 청춘음악영화 ‘싱스트리트’가 상영될 예정이다. 참가비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홍마을이야기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hongmaeul)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구 관계자는 “주말 저녁 이웃, 친구를 만나 놀고 싶고 영화를 보며 느긋한 가을밤을 즐기고 싶은 이들에게 좋은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청년도전 프로젝트 참여 경험이 더 나은 아이디어를 찾고 꿈을 이뤄 갈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정책 · 행정

지방자치

  • 서울區政

    고시 · 채용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