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화영, 거울에 비친 모습인 줄..‘쌍둥이 언니와 엉덩이 맞대고’

입력:10/12 09:05 수정:10/12 09:13

‘매드독’ 류화영이 섹시한 자태로 이목을 끌었다.

▲ ‘매드독’ 류화영

11일 첫 방송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의 인기가 뜨거운 가운데 장하리 역으로 인기를 모은 배우 류화영에게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과거 류화영 언니 류효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black and #white #쌍둥이잠옷”이라는 글과 함께 동생 류화영과 찍은 한 장의 사진을 공개해 관심을 끌었던 바 있다.

사진 속 류화영과 류효영은 어깨와 등이 훤히 드러나는 슬립원피스를 입고 엉덩이를 맞대고 사진을 찍었다. 특히 사진 속 두 사람의 매끈한 몸매에 눈길이 쏠린다.

한편 류화영이 출연한 ‘매드독’은 사설 보험 범죄 조사팀 ‘매드독’의 활약을 통해 천태만상 대한민국의 현실을 신랄하게 드러내는 보험 범죄 조사극이다. 류화영은 뛰는 놈 위를 날아다니는 체조 선수 출신 홍일점 보험 조사원 ‘장선수’ 장하리를 연기한다.

사진 = 서울신문DB

연예팀 seoulen@seoul.co.kr

서울En - 연예계 핫 뉴스

1/4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