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컷 세상] 수상한 방송국 앞 사다리

입력:09/13 17:24 수정:09/13 18:17

▲ 수상한 방송국 앞 사다리
서울의 한 방송국 앞에 자물쇠로 묶인 사다리가 즐비하게 늘어서 있다. 방송에 출연하는 아이돌 그룹의 사진을 찍기 위해 가져다 놓은 것이라고 한다. 최근에 팬심이 지나쳐 콘서트 티켓이 수백만원, 아이돌 열쇠고리가 수십만원을 호가한다고 한다. 순수한 팬심을 이용한 상업적 마인드가 눈살을 찌푸리게 한다.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서울의 한 방송국 앞에 자물쇠로 묶인 사다리가 즐비하게 늘어서 있다. 방송에 출연하는 아이돌 그룹의 사진을 찍기 위해 가져다 놓은 것이라고 한다. 최근에 팬심이 지나쳐 콘서트 티켓이 수백만원, 아이돌 열쇠고리가 수십만원을 호가한다고 한다. 순수한 팬심을 이용한 상업적 마인드가 눈살을 찌푸리게 한다.

도준석 기자 pado@seoul.co.kr

연예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