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에 자전거 눕혀놓는 여성, 왜?

입력:09/11 16:32 수정:09/11 16:37

▲ 상하이이스트 홈페이지 캡처


중국에서 한 여성이 도로에 자전거 여러 대를 끌고 나와 눕혀놓는 희한한 광경이 목격됐다고 상하이이스트가 6일 보도했다.

이 여성은 최근 청두의 한 버스정류장에 세워져 있던 공유자전거를 차량이 다니는 도로에 한 대씩 끌고 나와 눕혀놓기 시작했다.

여성이 이러는 데는 이유가 있었다. 무분별하게 세워진 자전거 탓에 불편을 느꼈기 때문이다.

중국에는 공유자전거 열풍이 불면서, 3년 만에 무려 1600만대로 늘어났다. 때문에 문제점도 끊이지 않고 있다. 경쟁적으로 공유자전거가 배치되면서 보행이나 교통흐름을 방해하는 장애요인이 되는 것이다.


이날 도로에 공유자전거들을 끌고 나왔던 여성은 경찰에 연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공유자전거로 인한 문제점을 공론화했다는 점에 많은 누리꾼이 우호적인 반응을 보였다.

사진=상하이이스트 홈페이지

영상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