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아한 발레리나”…서정희, 56세 맞아? 동안 미모+늘씬 몸매

입력:09/02 20:33 수정:09/02 20:34

방송인 서정희가 놀라운 동안 미모를 뽐냈다.
2일 서정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발레복을 입고 연습에 몰두하고 있는 본인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서정희는 발레복을 입고 우아한 자태를 드러냈다. 가냘픈 몸매로 발레복을 아름답게 소화한 서정희는 한 마리의 백조처럼 우아하면서도 고고한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올해 56세라는 사실이 믿기지 않을 정도로 앳되고 청순한 미모가 돋보인다.

한편 서정희는 최근 자신의 인생 이야기를 솔직하게 담은 에세이집 ‘정희’를 출간했다.

사진=서정희 인스타그램

연예팀 seoulen@seoul.co.kr

서울En - 연예계 핫 뉴스

1/4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