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수로 쓰러진 새에 물 줬더니…

입력:08/12 10:48 수정:08/12 10:48

▲ Liveleak.com
열사병에 쓰러진 새 구조 영상


열사병에 쓰러진 새 구조 영상이 화제입니다.

최근 사우디 아라비아에서 촬영된 영상에는 도로 위 탈수로 쓰러진 새 한 마리의 모습이 담겨 있습니다.


때마침 친절한 누군가가 다가와 죽어가는 새에게 물을 부어 줍니다. 물이 머리에 닿자 새는 정신을 차리고 일어나 작은 부리로 물을 받아먹기 시작합니다. 생수 두 병으로 냉각 샤워를 한 새. 아직 갈증이 풀리지 않은 듯 물 준 이를 애타게 쳐다봅니다.



한편 지옥의 왕을 뜻하는 ‘루시퍼’(Lucifer)라는 폭염이 유럽을 덮친 가운데 중동지역에서도 40도를 넘나드는 혹서가 이어지고 있으며 사우디 아라비아의 수도 리야드의 기온이 46도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네요.

사진·영상= Liveleak.com / PhuKenh youtube

영상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