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원 ‘마을복지 커뮤니티센터’ 상계동에 332㎡ 12월 말 준공

입력:08/10 22:46 수정:08/10 23:32

서울 노원구는 행복한 마을공동체를 구현하기 위해 12월 말 준공을 목표로 ‘마을복지 커뮤니티센터’를 조성한다고 10일 밝혔다.

구는 13억원을 들여 상계동에 지하1층 지상2층 332㎡ 규모의 마을복지 커뮤니티센터를 건립한다. 센터 1층에는 마을북카페, 수다방, 자녀와 함께하는 책방, 만남의 방이 들어선다. 2층에는 아동과 함께하는 마을을 추진하기 위해 지역아동센터가 들어서 집단지도실과 다목적홀 등이 설치된다. 구는 2012년도부터 마을공동체 복원운동을 추진하면서 마을커뮤니티 거점 공간을 꾸준히 마련해 왔다. 상계 지역의 커뮤니티공간으로 상계마을숲, 온수골행복발전소, 원터행복발전소, 수락숲이랑에 이어 마을복지 커뮤니티센터는 수락산 지역의 마을공동체와 복지를 함께 해결할 허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구 측은 밝혔다. 구는 그동안 마을복지 커뮤니티센터 건립을 위해 지난해 10월 준비위원회를 구성하고 10여 차례 만남을 가졌다. 지역에 필요한 공간의 형태와 역할에 대해 주민 의견을 수렴했다.

김성환 노원구청장은 “마을의 복지는 마을 안에서 해결하도록 노력해야 한다”면서 “더불어 살아가는 행복한 공동체는 주민과 함께 만들어 가야 성공할 수 있고 그것이 진정한 마을”이라고 말했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서울Pn- 서울신문 자치 · 정책 · 고시 뉴스

정책 · 행정

지방자치

  • 서울區政

    고시 · 채용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