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접 떨어진 취업준비생이 안아달라고 한다면?

입력:07/27 16:06 수정:08/01 09:58

 1/7 

“한 번만 안아주시면 안 될까요?”

면접에 떨어졌다는 한 여성이 시민들에게 위로받고 싶어 했다. 그러자 시민들은 흔쾌히 어깨를 내주며 울먹이는 여성을 토닥여줬다.

지난 26일 딩고 유튜브 채널에는 ‘면접에 떨어진 취업준비생이 안아달라고 한다면?’이라는 제목의 실험 영상 한 편이 올라왔다.

영상을 보면, 실험 여성이 시민들을 찾아가 자신이 면접에 떨어졌다고 말한다. 그 말을 들은 한 시민은 그녀를 꼭 안아주며 “울지 말라”고 달랜다. 또 “오늘 면접을 봤는데, 매번 떨어지니까 너무 답답하다. 어디 말할 데도 없다”고 하자 시민은 “떨어진 건, 본인 회사가 아닐 수 있다”고 위로한다.


직장생활 중인 한 시민은 자신의 힘들었던 일들을 떠올리며 위로의 말을 건네기도 했다. 그는 “한동안 친구들을 안 만났던 것 같다. 애들은 취업하는 데 나는 취업 못 하고 있으니까…”라며 “(취업한 친구들을 보면) 진심으로 축하가 안 나오더라. (그런 내가) 너무 싫었다”며 자신의 아픈 시기를 말해주기도 한다. 그러면서 “지금 물론 너무 힘들겠지만, 잘 이겨내라”는 말과 함께 따뜻하게 안아준다.


영상을 접한 한 유튜브 이용자는 “오늘 면접 불합격 발표 듣고 세상 우울해져 있었는데, 영상 보니 참았던 눈물이 나오네요. 그 흔한 격려가 정말이지 너무 듣고 싶다”고 했다. 또 다른 이용자는 “모든 취업 준비생들을 응원한다”는 글을 남겼다.

사진 영상=딩고/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