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39분간 추미애 모른 척

입력:07/17 22:24 수정:07/17 23:13

▲ 홍준표, 39분간 추미애 모른 척
더불어민주당 추미애(오른쪽 첫 번째) 대표가 17일 국회에서 열린 제69주년 제헌절 경축식에서 스마트폰으로 무대 사진을 찍자 자유한국당 홍준표(두 번째)가 눈을 지그시 감고 있다. 두 사람은 이날 행사가 시작된 지 39분 만에 악수를 나누며 아는 척을 했다. 왼쪽부터 바른정당 이혜훈 대표, 국민의당 박주선 비상대책위원장.
이종원 선임기자 jongwon@seoul.co.kr

더불어민주당 추미애(오른쪽 첫 번째) 대표가 17일 국회에서 열린 제69주년 제헌절 경축식에서 스마트폰으로 무대 사진을 찍자 자유한국당 홍준표(두 번째)가 눈을 지그시 감고 있다. 두 사람은 이날 행사가 시작된 지 39분 만에 악수를 나누며 아는 척을 했다. 왼쪽부터 바른정당 이혜훈 대표, 국민의당 박주선 비상대책위원장.

이종원 선임기자 jongwon@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