냄비받침 추미애 “서울시장 출마 소문, 사실이냐” 질문에…

입력:07/17 15:03 수정:07/17 15:03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KBS ‘냄비받침-이경규가 만난 리더’의 첫 번째 주자로 출연해 대담을 나눴다.

▲ 냄비받침 추미애

추미애 대표는 방송을 통해 과거 김대중-노무현-문재인 3인의 대통령을 최전방에서 보좌했던 뒷이야기를 공개할 예정이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이경규는 추 대표에게 “서울시장 (후보로) 나오신다는 소문이 있던데 사실이냐?”라고 물었고, 추 대표는 “관심 없다”라며 단호하게 답했다. 그런가 하면 추 대표는 딸과의 통화에서는 의외의 면모를 보여줘 웃음을 선사하기도 했다.

딸은 집에서의 추 대표의 모습에 대해 “밖에서는 무섭다고 하지만, 오히려 속내는 여리다”라며 “우리에게는 그냥 평범한 엄마이고 여자”라면서 “(엄마는) 10년 이상 해오신 요리만 맛있게 만든다”라고 냉정하게(?) 대답해 추 대표를 당황하게 했다는 후문이다.

추 대표는 첫 예능 출연을 결심한 계기에 대해 “정치인과 정치에 대한 오해와 편견을 깨고 시민들에게 다가가고 싶어 방송출연을 결심했다”라고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연예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