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인과 인질들의 기막힌 동거…‘로마의 휴일’ 티저 예고편

입력:07/14 13:33 수정:07/14 13:34

▲ ‘로마의 휴일’ 티저 예고편의 한 장면.
메가박스 플러스엠 제공.


임창정, 공형진, 정상훈 주연의 코미디 영화 ‘로마의 휴일’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로마의 휴일’은 인생역전을 노리고 현금 수송차를 턴 인한(임창정), 기주(공현진), 두만(정상훈) 세 남자가 로마의 휴일 나이트클럽에 숨어들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여러분, 드디어 오늘이 로마의 휴일의 마지막 밤입니다”라고 외치는 ‘기주’의 말에 환호하는 인질들 모습으로 시작한다. 이어 ‘인한’이 클럽에 들어가 무기로 사람들을 위협하는 이전 상황을 볼 수 있다.


하지만 일주일 후, 그곳은 모두가 어울려 파티를 즐기는 듯한 상황으로 변해있다. 일주일간 ‘로마의 휴일’ 안에서는 어떤 일이 벌어졌던 것인지, ‘오늘만 사는 3인방이 온다’라는 카피는 이들이 어떤 결말을 맞이하게 될지 궁금케 한다.

진지하게 웃기는 리더 임창정과 달리 나사가 풀린 듯한 공형진, 정상훈의 포복절도 웃음 케미와 쫓고 쫓기는 카체이싱 추격전은 다양한 볼거리를 예고한다.

범인과 인질들의 기막힌 동거라는 새로운 설정과 임창정, 공형진, 정상훈이 빚어내는 코믹 시너지를 볼 수 있는 ‘로마의 휴일’은 8월 30일 개봉 예정이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