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영화의 결말은 미쳤다!”…‘47미터’ 예고편 공개

입력:06/25 09:57 수정:06/25 12:13

▲ 영화 ‘47미터’ 스틸컷
씨네그루 키다리이엔티 제공.


서바이벌 스릴러 영화 ‘47미터’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47미터’는 멕시코 태평양 한가운데에서 샤크 케이지(상어체험을 위한 수중철창)를 타고 47미터 아래로 추락한 두 자매의 생존을 건 사투를 그렸다.

예고편은 해변에서 휴가를 맞이한 ‘리사’(맨디 무어)와 ‘케이트’(클레어 홀트)의 즐거운 한때로 시작한다. 익스트림 해양 스포츠인 샤크 케이지를 통해 바다 속으로 들어간 자매는 철창을 사이에 두고 거대한 상어를 마주한다.

하지만 케이지를 지탱하고 있던 와이어 줄이 끊기며 자매는 47미터 심해로 급격히 추락한다. 이후 날카로운 이빨을 드러내며 쉴 새 없이 공격하는 상어를 피해 산소통을 확보하기 위한 두 자매의 사투가 깊은 몰입감을 선사한다.

여기에 “이 영화의 결말은 미쳤다!”, “지금까지 본 적 없는 서바이벌 스릴러!”라는 카피는 작품에 대한 호기심을 끌어올린다.


지난 16일 북미에서 개봉한 ‘47미터’는 2270개 상영관을 통해 1120만 달러 흥행(박스오피스 모조)수익을 기록했다. 한정된 공간에서 극한의 생존 게임을 펼친다는 독특한 설정이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으며 호평 세례를 이끌어냈다.

이에 보스턴헤럴드는 “끊임없이 이어지는 긴장감의 연속!”이라고 했고, CNN과 뉴욕 데일리 뉴스는 각각 “관객들을 만족시킬 원초적인 영화”,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영리한 스릴러!”라고 극찬했다. 버라이어티는 “완벽하게 설계된 재미와 공포!”라며 힘을 보탰다.

영화 ‘47미터’는 오는 7월 개봉 예정이다. 87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