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횡성에 체중 1000kg 넘는 ‘슈퍼 암소’ 화제

입력:06/19 11:35 수정:06/19 16:50

▲ 횡성에 체중 1천kg 슈퍼 암소
’명품 한우의 고장’인 강원 횡성 청일면에서 체중이 1천kg이 넘는 암소가 화제다.
농가 사진제공=연합뉴스

’명품 한우의 고장’인 강원 횡성 청일면에서 체중이 1천kg이 넘는 암소가 화제다.

횡성축협은 청일면 갑천리에서 축산업에 종사하는 최희자(64·여) 씨가 사육한 암소의 무게가 1030㎏을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통상 무게가 많이 나가는 ‘슈퍼 한우’ 무게(생체중)가 800㎏∼900㎏인데 반해 1천kg(1t)을 넘는 경우는 매우 이례적으로 알려졌다.

지육무게가 1.6배 높은 만큼 가격도 높게 책정돼 횡성축협과 해당 농가는 약 1100만원 안팎, 많게는 12000만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했다.

최 씨는 “2007년부터 꾸준히 한우 개량에 집중한 결과 우수한 종자의 암소가 가능했다”고 말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