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 없다”더니…서지혜♥윤성환 ‘핑크빛 열애설’

서지혜 측 “사실 무근”

입력:06/19 13:07 수정:06/19 13:21

배우 서지혜(33)가 삼성 라이온스의 우완 에이스 투수 윤성환(35)과 열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설명보기

그러나 서지혜 소속사 측 관계자는 ‘사실 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19일 SBS funE는 야구 관계자의 말을 인용, 서지혜와 윤성환이 올해 초 지인들과의 모임을 통해 인연을 맺은 뒤 사랑에 빠졌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은 사람들의 눈을 피해 경기와 스케줄이 없을 때마다 만나서 데이트를 즐기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서지혜는 지난달 tvN ‘인생술집’에서 “남자친구가 없다. 드라마에서 시크하고 도도한 역할을 해서 선뜻 다가오기 힘든 것 같다”고 말한 바 있다.

두 사람을 잘 아는 한 측근은 “서지혜의 여성스럽지만 똑 부러지고 현명한 모습에 윤성환이 푹 빠져있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윤성환은 서지혜는 앞서 열애사실이 공개된 한혜진, 차우찬 LG 트윈스 커플과 더블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포착 되기도 했다.

삼성 라이온스의 투수 윤성환은 데뷔 이래 매년 10승 이상 꾸준히 좋은 성적을 올리고 있다. 2014년 당시 소속팀 삼성과 투수 FA 역대 최고액인 80억 원에 계약을 맺기도 했다.

서지혜는 지난해 SBS 드라마 ‘질투의 화신’에 출연해 아나운서 역할로 인기를 끌었다. 최근에는 fashionN ‘팔로우8’을 진행하고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연예

스포츠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