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스다 비욘세, 쌍둥이 엄마됐다

입력:06/18 15:45 수정:06/18 15:46

▲ 팝의 디바 비욘세(36)가 쌍둥이 엄마가 됐다.
18일(현지시간) 미국 언론과 AFP 통신에 따르면 비욘세는 지난 15일 로스앤젤레스(LA)의 한 병원에서 쌍둥이를 출산했다.
비욘세의 출산 소식은 한 여성이 발 모양의 파란색과 분홍색 풍선과 함께 ’B+J’라고 표면에 적힌 카드가 담긴 꽃다발을 들고 병원으로 가는 모습이 사진에 찍히면서 전해지게 됐다. 사진은 비욘세 인스타그램에 공개된 임신 모습.
비욘세 인스타그램 캡처=연합뉴스

팝의 디바 비욘세(36)가 쌍둥이 엄마가 됐다.

18일(현지시간) 미국 언론과 AFP 통신에 따르면 비욘세는 지난 15일 로스앤젤레스(LA)의 한 병원에서 쌍둥이를 출산했다.

비욘세의 출산 소식은 한 여성이 발 모양의 파란색과 분홍색 풍선과 함께 ‘B+J’라고 표면에 적힌 카드가 담긴 꽃다발을 들고 병원으로 가는 모습이 사진에 찍히면서 전해지게 됐다.

‘B’는 비욘세의 이니셜이고 ‘J’는 남편 제이지의 이니셜이다.

비욘세는 지난 2월 인스타그램을 통해 두 번째 임신 사실을 공개한 바 있다.

비욘세는 임신 기간 소셜미디어를 통해 그의 임신 사실을 반기던 팬들에게 수차례 임신한 모습을 공개해왔다.

비욘세는 임신 기간 인스타그램에 “사랑과 행복을 공유할 수 있어 기쁘다. 이렇게 축복을 받는 것은 두 번째다”고 적었다.

비욘세는 힙합계 거물인 제이지와 2008년 결혼해 2012년 첫째 딸 블루 아이비를 낳았다.

비욘세 부부는 포브스 조사에서 지난해에만 1억750만 달러(1천984억5천만 원)을 벌어들여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유명인 커플로 인정받았다.

연합뉴스

연예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