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브리핑] 조환익 한전사장 “中企 선급금 상한 80%”

입력:05/19 22:52 수정:05/20 05:28

사진설명보기

조환익 한국전력 사장은 19일 서울 강남구 한전아트센터에서 전력 기자재 중소기업조합 대표자들과 간담회를 열고 “제품을 구매할 때 지급하는 선급금 상한을 현행 70%에서 80%로 상향 조정한다”고 밝혔다. 기존 계약상 선급금 지급 비율은 ‘14일 이내 최대 70%’였지만 올 상반기 한시적으로 ‘5일 이내 최대 80%’로 개선한다. 또 사전 발주 제도를 활용해 발주 물량이 특정 시기에 몰리지 않도록 했다. 이 밖에 행정서류 제출 제로(zero)화, 하자 보증금 면제 확대 등으로 중소협력사의 편의를 돕는다.

연예

스포츠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