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종도 개발수혜 단지 ‘영종 뷰웰파크시티’, 해변 품은 명품주거단지로 화제

입력:05/19 16:43 수정:05/19 16:43

▲ 인천 영종도의 인구는 지난 2월 기준 6만 4,607명이다. 이는 2011년 대비 약 2만8,000여명 증가된 수치며, 대형 개발호재와 부동산 호황이 맞물리는 요즘 시세뿐 아니라 인구수도 정체가 아닌 상승세를 가파르게 타고 있다.

굵직한 개발들이 가시화되고 있는 영종도는 도시발전에 탄력을 받으며 부동산이 들썩이고 있다.


지난 4월 20일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가 개장됐고, 올해 말에는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의 개항을 앞두고 있다. 또한 미단시티의 복합리조트 토지 매각이 진행된 후 상반기 착공을 목표로 본격적인 사업도 추진되고 있어 나날이 지가가 상승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반도체 후공정 기업인 스태츠칩팩코리아 제2공장이 준공됐고, 대한항공과 세계적인 엔진제작사 프랫 앤 휘트니의 합작법인인 아이에이티(주)는 인천시 중구 운북동에 항공엔진테스트시설 및 운항훈련센터도 운영을 시작했고, 인천 영종지구를 세계적인 항공산업 클라스터로 개발할 계획을 밝힌 바 있다.

부동산관계자에 따르면, 인천 영종도의 인구는 지난 2월 기준 6만 4,607명이다. 이는 2011년 대비 약 2만8,000여명 증가된 수치며, 대형 개발호재와 부동산 호황이 맞물리는 요즘 시세뿐 아니라 인구수도 정체가 아닌 상승세를 가파르게 타고 있다.

이처럼 지역발전과 인구수치가 나날이 상승곡선을 나타내고 있는 영종도의 부동산 역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영종도의 마지막 남은 미개발지 영종하늘도시 3단계 부지는 오는 6월 국제공모 공고를 내고 공모 사업설명회도 개최할 예정이며, 외국인투자유치용지로 총 114만평 규모로 진행된다. 인천시도 국제적 수준의 복합앵커시설을 유치함으로써 국내 서비스 산업의 메카 및 국제관광도시로 영종지역을 육성한다는 계획을 전해 지역에 힘을 싣고 있다.

이런 영종도 개발의 중심에 새로운 프리미엄으로 수요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는 ‘영종 뷰웰파크시티’가 있다. 바다조망아파트로 불리고 있는 영종뷰웰파크시티는 수요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힌 실속 있는 단지로 평가 받고 있다.

전용면적은 77㎡, 84A㎡, 84B㎡ 세가지 타입을 선보이는 단지 규모는 지하 1층~지상 21층, 총 584세대다. 영종뷰웰파크시티 내 지상은 전체적으로 자연친화적인 친환경 공원화로 조성되는 것이 특징이다.

명품주거단지로 조성되고 있는 단지는 바로 앞에 캠핑장 및 레일바이크를 개장한 씨사이드파크가 있어 단지를 나서면 눈 앞에 해변을 따라 있어 삶의 여유로움을 만끽 할 수 있다.

이에 수요자는 물론 투자자의 높은 호응이 예상된다. 또 다른 인기 요인으로는 우수한 교통망을 꼽을 수 있다. 인천대교와 차량 3분거리인 영종 뷰웰파크시티는 스태츠칩팩코리아 5분, 인천공항과 파라다이스시티는 10분 거리로 직주근접단지로도 불린다. 또한 제2공항철도와 자기부상열차역사가 예정됨으로써 교통 프리미엄도 기대된다.

영종 뷰웰파크시티 측은 “현재의 가치를 넘어 미래가치가 기대되는 명품주거단지로써 영종도 개발 수혜효과를 톡톡히 누릴 것으로 평가 받고 있다”며 “인근 산업단지 근무자들의 문의가 이어지고 있는 추세라 성공적인 마감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홍보관은 운서역과 양천향교역에 위치해 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연예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