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딸의남자들 리지 “평소 아빠에게 연애상담” 아버지 반응은?

입력:05/17 15:52 수정:05/17 15:52

사진설명보기

애프터스쿨 리지가 “아빠에게 연애 상담을 한다”고 고백했다.


리지는 17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E채널 ‘내 딸의 남자들: 아빠가 보고 있다(이하 내 딸의 남자들)’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리지는 “나는 평소에 아빠에게 연애 상담을 자주 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하지만 아빠가 속얘기를 해주진 않는다”고 덧붙였다.

리지는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한 것에 대해 “딸들의 연애를 보는 아빠들의 마음을 알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내 딸의 남자들’ 아빠들이 딸들의 연애와 일상을 지켜보고 관찰 토크를 펼치는 형식의 프로그램으로 신현준, 이수근, 리지, 김태원, 최양락 등이 출연한다. 오는 20일 토요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


연예팀 seoulen@seoul.co.kr

서울En - 연예계 핫 뉴스

1/4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