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식 중 신부 뺨 때린 신랑, 도대체 왜?

입력:05/16 10:24 수정:05/16 10:26

▲ 유튜브 영상 캡처


미국의 한 야외 결혼식장에서 신랑이 신부의 뺨을 때리는 순간이 포착돼 화제다.

호주 나인뉴스는 15일, 최근 인기 유튜브 채널 주킨비디오에서 공유한 영상 하나를 소개했다.

영상을 보면, 주례 앞에 선 신랑 신부가 손을 맞잡은 채 마주 보고 서 있다. 하객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신랑이 혼인서약을 읽는다.


경건한 분위기 속에서 차분하게 식이 진행되던 중, 갑자기 신랑이 신부의 뺨을 때린다. 모두를 당황케 한 이 돌발 상황은 신랑이 신부의 얼굴 주변을 맴돌던 벌을 쫓으려다 벌어진 일이다.

영상을 게재한 이는 “신부와 신랑이 청중 앞에서 서약하는데 작은 벌 한 마리가 신부 얼굴 근처를 날아다녔다. 신랑이 벌을 멀리 날려 보내려고 손을 휘둘렀다. 하객들은 신랑이 신부를 때린 줄 알고 당황했지만, 실제로는 그렇지 않았다”며 “모두 한바탕 웃음을 지었다”고 전했다.

사진 영상=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