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승민 “오늘 새로운 출발…백의종군 할 것”

입력:05/10 18:16 수정:05/10 18:16

바른정당 대선후보를 지낸 유승민 의원은 10일 “오늘 (선대위) 해단식이 새로운 출발이라고 생각한다”면서 “백의종군하면서 여러분과 늘 함께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 감사인사 전하는 유승민
바른정당 유승민 대선후보가 제19대 대통령 선거 개표가 한창인 10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를 방문, 대국민 메시지를 발표하고 있다. 연합뉴스

유 의원은 이날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선대위 해단식에서 “오늘 선대위를 해단하지만 우리는 가고자 했던 그 길로 가기 위한 새로운 첫걸음을 떼는 순간이라고 생각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유 의원은 “여러분도 이렇게 어려울 때 신념과 용기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면서 “우리가 새누리당(자유한국당 전신)을 나와서 창당할 때 가졌던 초심, 그때의 신념과 용기를 갖고 앞으로 어떤 어려움이 있어도 같이 극복하겠다는 생각을 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제가 당의 여러 동지 여러분들로부터 받은 이 은혜를 어떤 경우에도 꼭 갚을 수 있도록, 저부터 앞장서서 우리가 가고자 하는 길이 더 많은 국민의 지지를 받도록, 저도 분골쇄신하겠다”고 다짐했다.

유 의원은 “‘저런 건전하고 양심적이고 합리적인 개혁보수라면 믿을 수 있겠다’라고 국민이 생각하고, 우리 당이 내년 지방선거, 3년 뒤 총선에서 기필코 승리해서 우리가 하고 싶었던 정치를 제대로 할 수 있는 그 날까지 열심히 뛰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번 대선에 대해서는 “우리 당이 얼마나 악조건 속에서 고군분투했는지 동지들이 제일 잘 안다”면서 “후보로서 감사하고, 죄송하다는 말밖에 드릴 말이 없다”고 덧붙였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연예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