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 이효리x이상순 “빈 방 있어요” 투숙객 접수 시작

입력:04/20 16:27 수정:04/20 16:28

▲ ‘효리네 민박’ 이효리 이상순

이효리 이상순 부부가 출연하는 JTBC ‘효리네 민박’이 프로그램에 함께 할 참가자 신청 접수를 시작했다.


‘효리네 민박’에 참여를 원한다면 20일 오픈한 ‘효리네 민박’ 공식 홈페이지에 신청서를 작성해 올리면 된다.

나이, 성별, 국적 뿐 아니라 개인 또는 부부, 가족, 연인, 친구 등 ‘효리네 민박’을 함께할 멤버 구성에 대해서도 특별한 제한이 없다. 신청양식에 따라 접수된 인적사항과 사연은 제작진만 볼 수 있으며 추후 개별통지 방식으로 녹화 참가 여부가 결정된다.

‘효리네 민박’은 이효리와 남편 이상순이 출연하는 리얼리티 예능프로그램. 실제로 제주도에서 거주하고 있는 두 사람이 현지에서 민박집의 호스트 역할을 하며 손님을 맞이한다. 누구나 원하는 만큼 무료로 쉬어갈 수 있는 독특한 콘셉트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6월 중 첫 방송을 목표로 5월 중 촬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한편 이효리는 5~6월께 가수로의 컴백도 앞두고 있다.


이보희 기자 boh2@seoul.co.kr

서울En - 연예계 핫 뉴스

1/4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