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킬 당한 동료 흔들어 깨우는 견공

입력:04/19 10:12 수정:04/19 15:35

▲ 차에 치여 죽은 동료를 깨우려고 시도하는 견공 [유튜브 영상 캡처]


차에 치여 죽은 동료를 흔들어 깨우는 개의 모습이 포착돼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중국 매체 인민일보는 19일 공식 유튜브 채널에 ‘차에 치여 죽은 친구 깨우려고 시도하는 개’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은 17일 중국 저장성 취저우의 한 도로에서 찍힌 것으로, 차가 지나다니는 도로 한가운데서 죽음을 맞이한 동료를 필사적으로 깨우려는 크림색 개의 모습이 담겨 있다. 차들이 경적을 울려대지만 개는 죽은 동료 곁을 떠나지 않는다.

▲ 동료 곁을 끝까지 지킨 견공(위), 반려견이 죽은 것을 발견하고 어디론가 전화를 거는 주인(아래) [사진=Pear Video]


크림색 개는 죽은 개의 주인이 나타나 사체를 수습할 때까지 약 30분간 동료 곁을 지킨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영상=People‘s Daily, China/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