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세계 인구 74억 3300만명…한국 27위

올해 세계 총 인구는 74억 3300만명으로, 우리나라 인구는 지난해와 같은 세계 27위를 기록했다.


인구보건협회는 19일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16 세계인구현황 보고서 한국어판’을 유엔인구기금(UNFPA)과 공동으로 발간한다고 밝혔다. 이번 보고서 주제는 ‘10세 소녀들이 만드는 우리의 미래‘로 전 세계 모든 소녀들에게 건강할 기회와 적절한 교육을 받을 기회, 스스로 선택할 기회를 제공해야 한다는 내용을 담았다.

보고서에 따르면 개발도상국에서는 매일 4만 7700명의 소녀가 18세가 되기 전 결혼을 해 교육기회를 잃고, 가정폭력, 강제적인 성관계, 성병 감염 등의 위험에 노출되고 있다. 보고서는 미래 주역인 10대 소녀들의 인권이 법적으로 지켜지며 사회적으로 보장 받고 동등한 기회를 보장 받아야 한다고 촉구했다.


세계 총 인구는 74억 3300만명으로 지난해보다 8400만명이 증가했다. 지난해에 이어 중국이 13억 8230만명으로 세계 1위였다. 이어 인도(13억 2680만명), 미국(3억 2410만명) 등이 뒤를 이었다. 우리나라는 5050만명으로 지난해와 같은 27위였다.

손숙미 인구보건협회 회장은 “우리 협회는 매년 세계인구 현황보고서 한국어판을 발간해 세계 인구동향 및 이슈를 전달함으로써 인구에 대한 국내·외 관심을 높이는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영상뉴스

자주 찾는 SNS에서도 을 구독해 주세요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인스타그램 트위터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