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 ‘2골 1도움’ 바르샤 6-0 완승… 네이마르 “형 최고!”

메시 리그 38호골’39골 호날두 기다려!’

‘골잡이’ 리오넬 메시의 발끝이 두 차례나 불꽃을 내뿜은 바르셀로나가 헤타페를 6-0으로 완파하고 선두 자리를 이어갔다.

바르셀로나는 29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프누에서 열린 2014-2015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34라운드 홈 경기에서 메시와 루이스 수아레스가 나란히 2골씩 터트리는 활약을 앞세워 헤타페를 6-0으로 물리쳤다.

이날 승리로 27승3무4패(승점 84)가 된 선두 바르셀로나는 한 경기를 덜 치른 2위 레알 마드리드(승점 79)와의 승점차를 5로 벌렸다.

이번 시즌 득점왕을 놓고 치열한 경쟁에 나선 메시는 전반 9분 페널티킥 결승골에 이어 5-0으로 앞선 후반 2분 마무리골까지 책임지면서 2골을 기록, 리그 38호골을 쌓으면서 득점 선두인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39골)와의 격차를 1골로 줄였다.

’MSN’(메시-루이스 수아레스-네이마르) 조합의 무서운 결정력이 돋보인 경기였다.

바르셀로나는 전반 9분 만에 수아레스가 따낸 페널티킥을 메시가 골키퍼를 속이는 절묘한 파넨카킥으로 골 사냥을 시작했다.

전반 25분 메시의 패스를 받은 수아레스가 기막힌 발리슈팅으로 추가골을 따낸 바르셀로나는 3분 뒤 수아레스와 호흡을 맞춘 네이마르의 쐐기골이 터지면서 승기를 잡았다.

바르셀로나는 전반 30분 사비 에르난데스의 득점에 이어 전반 40분 수아레스가 또 한 골을 넣었고, 후반 2분 메시의 마무리골까지 터지면서 화끈한 골폭풍을 끝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